2020.07.11 (토)

  • 구름많음20.4℃
  • 구름많음백령도21.2℃
  • 구름많음북강릉18.9℃
  • 구름많음서울25.1℃
  • 구름많음인천25.9℃
  • 박무울릉도18.8℃
  • 구름많음수원25.9℃
  • 흐림청주26.7℃
  • 구름조금대전26.2℃
  • 구름많음안동24.2℃
  • 흐림포항20.4℃
  • 흐림대구22.6℃
  • 흐림전주25.1℃
  • 흐림울산21.1℃
  • 흐림창원21.0℃
  • 구름많음광주24.7℃
  • 흐림부산20.4℃
  • 구름많음목포22.8℃
  • 흐림여수21.5℃
  • 구름많음흑산도21.2℃
  • 구름많음홍성(예)24.8℃
  • 흐림제주23.1℃
  • 비서귀포23.3℃
신평면에 여성청소년 자치센터 개관...1일부터 본격 시범 운영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신평면에 여성청소년 자치센터 개관...1일부터 본격 시범 운영

지역주민 모임 커뮤니티 공간으로 활용

여성청소년 자치센터 현판식 (2).jpg
▲지난 30일 준공 현판식

 

[당진일보] 당진시가 지난달 30일, 여성청소년 자치센터 개관식을 갖고 이달 1일부터 본격적인 시범 운영에 돌입했다.

 

충남도내 최초이자, 유일의 여성과 청소년들을 위한 이곳은 5억6000여만 원을 투입해 당진시 신평면 신평길 138 소재 옛 119 안전센터를 리모델링해 지상3층 규모로 문을 열었다.

 

이곳에는 지역주민 누구나 이용 가능한 주민 커뮤니티 공간과 좌석 60석 규모의 소형 공연장, 대회의실, 모임실을 갖추고 있으며, 2층 북카페의 경우 당진시립도서관의 ‘틈틈이 도서관’을 유치해 200권의 도서를 보유하고 있다.

 

앞으로 여성청소년자치센터는 마을계획 수립 등 마을의 현안 토론과 청소년 프로그램 운영, 신평면 지역 동아리 및 지역주민들의 모임 커뮤니티 공간으로 활용된다.

 

한편 여성청소년자치센터는 개관 이전부터 지역주민들의 높은 관심을 끌었다. 그 이유는 이곳이 지난 2017년 7월 신평면주민자치위원회 주관으로 열린 청소년 100인 토론회 당시 청소년들이 제안해 실제 사업화로 성공한 첫 사례이기 때문이다.

 

100인 토론회 이후 이 사업은 2018년 충청남도 도민공모사업에도 선정돼 도비를 추가 확보하면서 탄력을 받았으며, 이후 지역 청소년과 주민,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추진위원회가 구성돼 센터 건립과 활용방안을 모색하는 등 모든 과정에 주민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했다.

 

박우학 신평면장은 “여성과 청소년들을 위한 자치센터 자체도 이색적이지만 사업 제안과 사업화에 이르기까지 청소년들이 주민자치 활동에 참여해 결실을 맺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올해 말까지 임시 운영을 거쳐 여성청소년자치센터가 청소년과 주민들을 위한 소통의 공간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씨에이미디어그룹.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