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구름많음속초13.8℃
  • 맑음15.6℃
  • 맑음철원15.6℃
  • 맑음동두천16.6℃
  • 맑음파주14.6℃
  • 맑음대관령7.4℃
  • 구름많음백령도14.4℃
  • 맑음북강릉13.5℃
  • 맑음강릉16.0℃
  • 맑음동해14.1℃
  • 구름많음서울18.5℃
  • 구름많음인천18.2℃
  • 맑음원주17.4℃
  • 구름조금울릉도15.4℃
  • 구름많음수원16.8℃
  • 맑음영월14.2℃
  • 구름많음충주14.8℃
  • 맑음서산16.3℃
  • 맑음울진16.9℃
  • 구름조금청주19.7℃
  • 맑음대전18.6℃
  • 맑음추풍령13.7℃
  • 맑음안동16.1℃
  • 맑음상주15.9℃
  • 흐림포항18.2℃
  • 구름조금군산16.4℃
  • 맑음대구18.2℃
  • 구름많음전주17.7℃
  • 흐림울산17.3℃
  • 흐림창원17.5℃
  • 흐림광주20.1℃
  • 흐림부산18.9℃
  • 흐림통영17.8℃
  • 비목포18.7℃
  • 비여수18.9℃
  • 비흑산도16.2℃
  • 흐림완도18.1℃
  • 흐림고창19.8℃
  • 흐림순천15.5℃
  • 맑음홍성(예)17.9℃
  • 흐림제주18.5℃
  • 흐림고산17.5℃
  • 흐림성산17.3℃
  • 비서귀포17.4℃
  • 흐림진주16.1℃
  • 구름많음강화15.2℃
  • 맑음양평16.5℃
  • 구름조금이천17.7℃
  • 맑음인제12.7℃
  • 맑음홍천15.2℃
  • 맑음태백10.4℃
  • 맑음정선군12.3℃
  • 맑음제천13.6℃
  • 맑음보은13.8℃
  • 구름많음천안15.1℃
  • 맑음보령18.2℃
  • 맑음부여16.2℃
  • 맑음금산13.9℃
  • 맑음17.6℃
  • 구름많음부안17.0℃
  • 구름많음임실13.9℃
  • 흐림정읍17.5℃
  • 구름많음남원15.7℃
  • 구름많음장수13.2℃
  • 흐림고창군18.0℃
  • 흐림영광군19.2℃
  • 흐림김해시18.1℃
  • 흐림순창군16.5℃
  • 흐림북창원18.4℃
  • 흐림양산시18.2℃
  • 흐림보성군18.2℃
  • 흐림강진군18.3℃
  • 흐림장흥17.6℃
  • 구름조금해남17.6℃
  • 구름많음고흥17.5℃
  • 구름많음의령군16.5℃
  • 구름많음함양군13.1℃
  • 구름조금광양시19.2℃
  • 흐림진도군18.3℃
  • 맑음봉화11.0℃
  • 맑음영주13.8℃
  • 구름조금문경14.3℃
  • 맑음청송군11.8℃
  • 구름조금영덕13.1℃
  • 맑음의성13.4℃
  • 맑음구미17.1℃
  • 구름많음영천15.7℃
  • 흐림경주시15.9℃
  • 구름많음거창13.6℃
  • 구름많음합천15.3℃
  • 구름조금밀양17.7℃
  • 구름많음산청15.4℃
  • 흐림거제16.9℃
  • 구름많음남해18.0℃
[긴급 인터뷰] 세 딸 성폭행으로 고발된 친부 Y씨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긴급 인터뷰] 세 딸 성폭행으로 고발된 친부 Y씨

“억울하다, 보육원의 고발은 조작됐다. 나는 결백하다”

KakaoTalk_20190906_090441456.jpg
▲세딸의 친부y씨

 

[당진일보]본보는 9월 3일 게재한 「유·초등 세 딸 상습성폭행 엽기적 아버지 수사 촉구 ‘탄원서’」의 기사와 관련해 성폭행 의혹을 받고 있는 가운데 무혐의를 받았다고 주장하며 보육원 원장을 무고죄로 고소한 세 딸의 친부 Y씨를 만나 사건 내막과 입장을 들어봤다.

본 인터뷰는 Y씨에 대한 입장을 게재한 인터뷰기사로 성폭행사건 진행과는 무관한 것을 밝혀둔다. <편집자주>

 

- 본인이 세 딸의 아버지가 맞나요.

 

▲ 네, 저는 세종시 조치원에서 태어나 일찍이 서울로 올라가 사업을 하다가 실패하고 고향으로 돌아와 딸 셋을 낳고 살게 됐습니다. 이곳에 친구들도 있지만 크게 연락은 하지 않고 살고 있습니다.

 

- 세 딸을 보육원에 위탁하게 된 이유가 있나요

 

▲ 애 엄마가 세 딸을 돌보기에 조금 모자라 무적절한 상태이며 나도 공사판에서 일을 하기 때문에 아이들을 직접 키우기가 힘든 상황에서 주변사람들과 천안시 아동전문보호기관의 추천으로 보육원에 위탁하게 됐다.

 

무엇보다, 세종시에 거주하니까 보육원이 거리가 인접해 언제든지 만날 수 있으며 매주 주말마다 아이들을 데리고 집에 와서 밥도 해주고 아이들이 좋아하는 자장면도 사줄 수 있는 편리함이 있어 위탁을 결정하게 됐다.

 

-이번 성폭행사건으로 수사를 받고 있는데 어떻게 된 상황인지

 

▲ 저는 지금 경찰청에서 조사를 받고 무혐의 처분을 받은 상태이기 때문에 성폭행 사실이 없다는 것을 미리 말해 드리겠습니다.(담당 형사와 전화해 증명하려고 했으나 전화 연결이 되지 않음)

 

5월 초 경찰청에서 전화가 걸려와 하는 말이 막내딸을 성폭행했다는 고발이 접수돼 조사를 받아야 한다기에 당황했지만 무슨 오해가 있었겠지 생각한 상태에서 조사를 받게 됐다. 거짓말 탐지기까지 동원해 조사를 받아야 했다.

 

- 보육원 원장을 왜 무고죄로 고소했나

 

▲ 내가 조사를 받는 동안 딸들을 못 만나게 된 상태에서 7월 경 무혐의 처분을 받고 경찰과 아동전문보호기관에서 딸들을 만나도 된다고 해 즐거운 마음으로 보육원을 찾아가 딸들을 만나려고 하자 보육원에서 만나지 못하게 제지해 화가 나서 무고죄로 고소하게 됐다.

 

- 현재 성폭행 혐의로 입건돼 수사를 받고 있는 H씨는 어떤 관계인가

 

▲ 그 사람을 만난 건 오래 되지는 않았지만 딸들에게 너무 잘 해주고 딸들이 삼촌이라 부르며 잘 따르고 해 같이 일거리가 있으면 일도하고 함께 밥도 먹고 차를 타고 여기저기 같이 딸들과 다녔다. 그 친구가 홀로 살면서 생활형편도 어려워 불상한 생각이 들어 같이 다니면서 현장 함바식당에서는 돈이 없어도 밥을 먹을 수 있으니까 나를 따라다니며 밥을 먹곤했다.

 

- H씨는 성폭력 피의자로 계속해 수사를 받고 있는데 어떻게 생각하나

 

▲ 나도 물론 억울하게 고발돼 조사를 받았지만 그 사람도 아니라고 생각한다.

 

우리 딸들을 너무 귀여워하며 작은 딸은 목욕까지 시켜주는 우리와는 한 가족 같은 사람이다. 절대 성폭행을 할 사람은 아니지만 과거 성관련 전과가 있어 좀 더 조사가 필요해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 보육원에서 두 분에 대한 성폭행에 대해 철저한 수사를 촉구하는 탄원서와 함께 서명운동을 했는데 어떻게 생각하나

 

▲ 나는 그러한 사실을 몰랐다. 모든 것은 보육원에서 아이들을 상대로 조작해 만든 문서일 것이다. 내가 무고죄로 보육원 원장을 고소하니까 아이들에게 세뇌를 시켜 모든 것을 조작하고 있는 것이 틀림없다.

 

- 이 모든 사건과 관련해 향후 어떻게 할 생각인가

 

▲ 지금부터 보육원에서 하고 있는 행동을 가만히 당하고 있지 않고 나도 억울함을 호소하는 탄원서부터 시작해 보육원을 비롯해 아동보호전문기관, 사건을 담당한 형사까지 거짓말을 하고 있는 모두에 대해 법적대응을 하겠다.

 

 

 

씨에이미디어그룹.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